UPDATE : 2017.6.24 토 22:02
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경남도, 항공부품 글로벌 수출시장 개척한다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 파리에어쇼 참가

 

[내외일보=경남] 주영서 기자 = 경남도가 지난 4월 항공국가산업단지 정부승인 이후 첫 항공부품 글로벌 수출시장 개척 길에 오른다.   

경남도는 19일부터 25일까지 7일간 프랑스에서 열리는 세계최대 항공우주 전시회인 프랑스 파리에어쇼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도와 사천시, 경남테크노파크가 공동으로 경남홍보관을 운영하면서 경남항공부품수출지원단에 참여하는 14개 기업과 함께 글로벌 항공기업을 대상으로 항공부품수출 타깃 마케팅 활동을 통해 해외 바이어 발굴과 글로벌 수출시장 개척에 나선다.  

경남도는 이번 전시회에서 우수한 품질(quality)과 높은 생산성(cost), 빠른 납기(delivery) 등 경남 항공부품기업들의 국제 경쟁력을 홍보하는 동시에 주요 글로벌 항공기업과의 네트워크 확대와 수출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경남은 항공기 동체와 날개 구성품의 조립, 부품가공, 성형, 항공전자, 특수공정 등 전문화된 항공부품 생산 집적지로서 One-Stop 항공부품 공급능력을 가지고 있고 항공국가산업단지 개발로 대외적인 인지도와 신뢰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2020 완공을 목표로 개발중인 항공국가산단에 해외 기업 및 글로벌 항공R&D센터를 유치해 항공국가산단을 중심으로 한 경남을 항공분야 4차산업혁명의 전진기지로 육성한다는 계획에 따라 다양한 유치활동을 병행한다.  

경남도 관계자는 “급성장하고 있는 세계 항공시장을 양분하고 있는 보잉사와 에어버스사의 원가절감 압력을 극복하는 한편, 생산물량 증대의 기회를 적극 활용해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경남 항공기업의 글로벌화를 지원하기 위해 이번 타깃 마케팅 활동을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주영서 기자  naewoeilbo@chol.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