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3 월 11:36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투바앤, 2019년 상장 목표 NH투자증권와 주간사 계약 체결
글로벌 애니메이션 전문기업 투바앤 로고

[내외일보]이수한기자=글로벌 애니메이션 전문기업 투바앤(TUBAn)이 NH투자증권과 기업공개(IPO) 대표 주간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투바앤은 오는 2019년을 목표로 상장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캐릭터 콘텐츠 사업을 확대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투바앤은 국내외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라바’, 인기 고공행진 중인 변신합체로봇 ‘다이노코어’, 감성충만 힐링 캐릭터 ‘윙클베어’, 엉뚱하고 모자란 히어로들의 활약상을 담은 ‘로터리파크’ 등 다양한 자체 개발 캐릭터를 보유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라바는 국내 애니메이션 최초로 넷플릭스와 계약을 체결하는 등 세계적인 캐릭터로 성장했다. 다이노코어는 동시간대 어린이 채널 1위를 기록, 완구는 품귀 현상까지 보이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투바앤은 3D 애니메이션 기획 및 제작을 넘어 완구, 화장품, 카페 등 캐릭터 상품화와 라이선싱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투바앤 김광용 대표이사는 “상장을 기회로 자사 캐릭터에 대한 콘텐츠를 강화하면서 글로벌 시장 진출의 교두보를 확보할 것이다”며,  “향후 상장을 통해 국내 애니메이션 산업의 역사를 새로이 쓰는 핵심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투바앤은 오는 9월 제주신화월드 내 라바, 윙클베어 등 자사 IP를 활용한 테마파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하반기 새로운 에피소드로 공개될 ‘라바 시즌 4’와 ‘다이노코어 3기’, 2018년 글로벌 개봉을 목표로 라바 극장용 애니메이션을 준비하고 있다.

라바 제작사인 투바앤은 3D 애니메이션 기획 및 제작, 게임 개발, 유통 등 새로운 콘텐츠 개발과 비즈니스 확대 전략을 통해 애니메이션 산업의 역사를 새로이 쓰는 글로벌 애니메이션 전문기업이다. 현재 라바, 윙클베어, 로터리파크, 오스카의 오아시스 등 다양한 자체 개발 캐릭터를 보유하고 있으며, 변신합체로봇 다이노코어 론칭을 통해 또 한번 도약의 기회를 맞이하고 있다.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