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7.10.20 금 14:47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안상수 의원, '해양문화의 진흥과 해양산업의 발전을 도모할 수 있어 기쁘다!'국립인천해양박물관 건립사업 기틀 마련
안상수 의원

[내외일보]이수한 기자=자유한국당 안상수 국회의원(인천 중동강화옹진)은 오늘(11일) 국립인천해양박물관 건립사업이 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인천은 수도권의 대표적인 바다도시로 해양 관련 역사와 문화, 생물자원이 풍부하지만 해양문화시설이 없어 국립해양박물관 건립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었다. 이에 안의원은 기재부와 해양수산부에 사업의 필요성을 수차례 설명하고 요구한 결과 그 결실을 맺게 됐다.

국립인천해양박물관 건립사업은 1,300억원의 사업비로 진행되며, 2018년 예비타당성조사가 통과되면, 인천 중구 월미도 갑문매립지에 사업이 본격적으로 착수될 예정이다.

안 의원은 “국립인천해양박물관은 100만명의 인천시민여러분이 서명해주시는 노력 끝에 얻어낸 성과”라며“이로써 해양문화와 해양산업의 유산을 발굴·보존·연구 및 전시를 통해 인천 중구가 우리나라 대표 해양문화관광지로 거듭나 관광객 증가는 물론, 우리나라 해양문화의 진흥과 해양산업의 발전을 도모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아울러 “국회에서 사업추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국립인천해양박물관 조감도
국립인천해양박물관 위치도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