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5.26 토 22:05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국민 69% '판사 블랙리스트' 수사 찬성
5일 국민 10명 중 7명은 '판사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해야 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내외일보] 김은섭 기자 = 25일 국민 10명 중 7명은 '판사 블랙리스트' 의혹을 수사해야 한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기관인 리얼미터가 tbs 의뢰를 받아 24일 전국 성인 남녀 50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95% 신뢰수준, ±4.4%포인트 표본오차)에 따르면 응답자의 69.7%는 검찰이나 특검의 '판사 블랙리스트' 강제수사에 찬성한다는 의견을 보였다.

'반대한다'는 응답은 27.8%, '잘 모른다'는 응답은 1.6%였다. 

대구·경북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 사법부 강제수사에 찬성하는 여론이 들끓었다.  

지역별로 보면 광주·전라(찬성 72.9% vs 반대 26.0%), 경기 ·인천(71.9% vs 20.4%), 대전·충청·세종(69.5% vs 12.0%), 서울(66.4% vs 29.2%) 등의 순으로 찬성 응답이 높았다.

대구·경북(47.7% vs 47.7%)에서는 찬반이 같았다. 

연령대 별로는 20대(75.2% vs 18.1%)와 30대(75.4% vs 17.3%), 40대(76.2% vs19.7%)에서 찬성 여론이 70% 중반을 넘었다. 60대 이상(44.9% vs 44.6%)에서는 찬반이 비슷했다.

김은섭 기자  kus@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