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19 수 14:08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박수현 충남지사 예비후보 최측근 오영환, 폭로 기자회견 열어동반 참석한 박수현 전처 "오영환씨 진술 사실이다"

[내외일보=충남] 백춘성 기자 = 안희정 전 충남지사 성폭력 사건의 후폭풍이 가시기도 전에 또 다른 폭풍이 민주당을 강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박수현 최측근오영환

9일 충남도청 기자 브리핑룸에서는 오영환 공주시 민주당원의 기자회견이 진행됐다.

페이스북에 박수현 충남지사 예비후보 비난 글을 올려 파문을 일으킨 오영환씨는 박수현 예비후보의 전처가 동반 참석한 가운데 "정확한 물증이 없이 sns에 글을 올린 것에 대하여 후회스럽지만 검찰조사에 성실히 임해 결백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또한 박수현 예비후보의 거짓말을 조목조목 지적하는 한편 양승조 예비후보에게는 사죄를 하며 정치가의 자질론으로 이어갔다.
 
한편 오영환씨는 " 박수현 예비후보와 김영미 공주시의원의 관계는 2009년 부터 10여년간 이어져 온 관계다. 두사람의 관계를 확인 해줄 사람들이 많으며 검찰 조사 중 증인으로 나서줄 사람이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며 "박수현 예비후보의 이혼은 경제적인 능력문제가 아니라 여자 관계 때문이다"라고 주장했다. 이날 오영환씨는 박수현 예비후보와 김영미 의원간의 애정 행각을 증명하는데 자신감을 보였다.

박수현 예비후보 전부인

또한 오영환씨는 이혼과 관련해 박수현 예비후보가 그 동안 해온 말들을 반박했다.

한편 지난해 9월 15일 이혼한 박수현 예비후보의 전부인은 오영환씨의 진술에 관하여 확인을 요하는 기자들에게 오영환씨의 진술이 사실임을 또렷하게 말했다.

 

백춘성 기자  bchs123@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춘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