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8.16 목 17:33
상단여백
HOME 전국 전주/전북
원광대, 대학본관에 역사관 개관개교 초부터 현재까지 대학 역사를 한눈에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원광대(총장 김도종)는 근대부터 현재까지 대학역사를 한눈에 볼 역사관을 대학본부 1층에 개관했다.

원광대 역사관은 대학역사를 한눈에 볼 역사전시실을 통해 과거를 돌아보고, 미래비전을 공유해 학교 위상정립과 자긍심 고취를 목적으로 마련됐다.

개관식은 신명국 원광학원 이사장과 김도종 총장을 비롯해 유희승 총학생회장 등 대학 구성원이 참석해 총무처 기록물관리과와 LINC+사업단 주관으로 개교 72주년을 기념해 지난 14일 열렸다.

53㎡ 공간에 마련된 역사관은 원광대 교육이념을 정립하고, 원광인 역사를 한눈에 조망할 전 구성원 소통의 장이 되는데 중점을 두었으며, 역사관 구성은 대학탄생을 비롯해 어떤 길을 걸어왔는지 이해를 돕고, 건학이념을 기반으로 한 역사문화 콘텐츠를 문학, 스포츠, 사회봉사, 국제교류, 교육연구 등으로 나누어 배치했다.

또한, 공간 효율적 활용과 시각효과를 내기 위해 영상자료를 활용하고, 초창기 졸업장, 수업시간표, 수강노트, 학생배지 등 수집된 실물자료도 전시돼 있다.

특히 역사관 중앙에는 원불교 익산성지와 캠퍼스 전체를 미니어처로 제작해 세웠으며, 미니어처는 LINC+사업단 캡스톤디자인 수업 일환으로 건축공학과 노준석 교수와 건축학과 및 건축공학과에서 참여한 12명 재학생이 8개월 간 3D프린터로 제작했다.

고재홍 기자  gjh@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재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