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2 월 21:38
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거창군, 기억채움마을 사업 주민설명회 개최치매로부터 안전한 거창 영승마을

[내외일보 경남=윤은효 기자] 거창군은 지난 16일에 마리면 영승마을에서 주민 100여 명이 모인 가운데 경상남도광역치매센터에서 주관하는 기억채움마을 사업 주민설명회를 가졌다.

이 사업은 치매에 대한 부정적 인식개선과 치매 친화적 환경개선을 위한 마을형 치매안전망 구축으로 광역치매센터에서 경상남도 내 1개 마을을 선정해 10월까지 추진한다.

참여기관은 경상남도광역치매센터, 거창군치매안심센터, 경상남도보조기기센터, 서부권노인보호전문기관 등으로 각 분야의 전문가가 방문, 치매에 관한 기본교육 및 노인건강관련교육과 치매예방체조 보급, 치매예방교실, 치매위험이 높은 어르신을 대상으로 인지재활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실종노인예방사업인 치매등대지기사업, 노인학대 예방교육, 치매파트너 양성, 기억지키미 위촉으로 치매안전망을 구성해 치매환자와 가족이 지역에서 안전하게 일상생활을 영위 할 수 있도록 기반을 만들어 나간다.

또한, 안전한 환경조성을 위한 노인정 입구 계단 미끄럼 방지턱 제작과 노인 친화적 환경조성으로 경로당 내 자바라 문, 건강게시판, 신발장 등을 설치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치매로부터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조기검진부터 예방, 상담, 교육 등 치매인식개선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치매와 관련한 기타 사항은 거창군보건소 치매안심센터TF팀(055-940-7910)으로 문의 하면 된다.

윤은효 기자  yeh@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