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0.20 토 17:37
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나주시, 미꾸라지 활용 모기 유충 퇴치빛가람 호수공원 등 4곳서 68,000여마리 방사

[내외일보=호남]박학재 기자=나주시가 미꾸라지를 활용한 친환경 방제로 모기 유충 퇴치에 나섰다.

나주시는 지난 17일, 빛가람동 중앙호수공원, 유전저수지, 매화제, 대호수변공원 등 4곳에서 ‘친환경 모기유충구제를 위한 모기 천적 미꾸라지 방사 행사’를 갖고 미꾸라지 68,000여 마리를 일제히 방사했다고 밝혔다.

방사된 미꾸라지는 1년생 이하로 1마리 당 하루에 말라리아 모기 매개인 중국얼룩날개모기 유충을 600마리 이상, 일본뇌염 모기 유충을 1,100마리 이상 잡아먹는 천적으로 알려져 있다.

번식력과 생존력이 강해 여름철 모기 발생 밀도를 줄이는데 탁월한 효과를 발휘할 뿐만 아니라, 하천에 산소를 공급해 수질을 개선시키는 등 일석이조의 친환경 방제법으로 주목받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빛가람동 통장단, 부녀회, 주민자치위원회, 상인회, 공무원 등 80명이 참여했다.

여름철 모기를 매개로 한 감염병 예방을 위해 나주시는 그간 해충발생 서식지 제거, 해충 포획기 설치, 친환경 미꾸라지 방사, 수생식물에 무해한 비트제 투입 등 모기 퇴치를 위한 다각적인 방제에 주력하고 있다.

시 보건소 관계자는 “모기 퇴치의 지름길은 장시간 방치된 쓰레기, 물 고인 곳, 폐타이어 등을 주민 스스로가 처치하는 것”이라며, “또한 개인 청결과 위생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모기로 인한 감염병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박학재 기자  phj@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학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