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1 목 22:49
상단여백
HOME 뉴스 세계
트럼프 대통령 "매우 매우 좋았다…큰 문제, 큰 딜레마 해결할 것"

美, 확대회담에 폼페이오·존 켈리·존 볼턴 배석
北, 확대회담에 김영철·리수용·리용호 배석

[내외일보] 이영주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매우 매우 좋았다"며 "우리는 훌륭한 관계"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2일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약 35분간의 단독정상회담을 마치고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회담이 "큰 문제, 큰 딜레마를 해결할 것"이라며 "함께 협력해서 해결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번 단독정상회담은 당초 45분간 열릴 예정이었으나 10분 일찍 끝난 걸로 알려졌다.

이후 열린 확대회담에서는 미국 측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부 장관, 존 켈리 대통령 비서실장,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 북한 측 김영철 노동당 중앙위 부위원장, 리수용 당 중앙위 부위원장, 리용호 외무상이 배석했다.
 

이영주 기자  lyj@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영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