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1 목 22:49
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동구,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거리응원


[내외일보=인천]이한규 기자=인천 동구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을 맞아 대한민국 예선전 경기가 열리는 18일, 24일, 27일에 동인천역 북광장에서 국가대표팀의 승리를 염원하는 거리응원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구에 따르면 동인천역 북광장에 설치된 대형 LED 전광판(가로 20m, 세로 7m)을 통해 러시아 월드컵의 현장감을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으며, 특히 18일 스웨덴과의 경기는 저녁 7시반부터 2018 인천펜타포트 음악축제 중 하나인 ‘펜타포트 라이브 딜리버리’의 무대로 ‘로맨틱 펀치’와 ‘문대서즈’의 축하공연과 응원단이 경기 분위기를 돋울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인천관광공사의 후원으로 동인천역 북광장에 별도의 좌석은 설치하지 않을 예정이며, 돗자리 등을 가져와 누구나 월드컵 응원을 함께할 수 있다.
 오는 24일 멕시코전과 27일 독일과의 경기는 심야시간대인 것을 고려해 별도 공연 없이 차분한 가운데 경기 중계만 진행하게 된다.
구 관계자는 “동인천역 북광장의 랜드마크인 대형 LED 전광판을 활용해 전 국민적 관심사인 월드컵 경기 길거리 응원들 검토하게 됐다”며, “북광장에서 태극전사들의 선전을 함께 응원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한규 기자  lhd@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