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6.21 목 22:49
상단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시·인천관광공사, 인천항만공사메디페리 상품 활성화를 통한 중국 의료관광 유치에 힘 합친다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인천광역시와 인천관광공사는 14일(목) 인천항만공사와 함께 중국 의료관광객 유치를 위해 인천만의 특화 상품인 '메디페리 상품 공동 설명회'를 개최했다.

금번 설명회는 사드 배치 이후 경색됐던 한-중 페리 이용객이 다시 증가함에 따라, 한-중 페리 이용객을 의료관광으로 유치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인천항에 카페리를 운항하고 있는 총 9개 선사가 모두 참석해 메디페리 상품에 깊은 관심을 나타냈다.

‘메디페리(Medi-Ferry)’ 상품이란 한-중 카페리를 이용해 인천항으로 입국하는 중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메디컬 상품과 페리 상품을 결합한 것으로, 페리 이용객을 대상으로 인천의 의료기관들이 건강검진, 한방, 성형, 피부과, 치과 등 다양한 고객 맞춤형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메디페리 상품은 그간 한한령으로 경직되었던 중국 방한시장이 점차 해빙무드로 변화함에 따라, 페리 선사와 이용객, 인천 의료기관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새로운 형태의 의료관광 상품으로 주목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 인천항만공사는 “이번 메디페리 상품 설명회를 통해 각 선사에게 메디페리 상품에 대한 관심을 고취시키고, 적극적인 판매를 통해 인천이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의료관광 목적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장환 기자  cjh580522@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장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