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23 일 09:02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윤송아 '제6회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 홍보대사 위촉, 롯데호텔 L7명동 전시

[내외일보]이수한 기자=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조직위원회, 명동관광특구협의회 공동주최로 『제6회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MIAF2018)가 개최된다.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조직위원회는 황동하 명동관광특구협의회 회장이 대회장을 맡고 있으며, 권대하 명동갤러리 관장이 집행위원장, 하정민 (사)대한민국공공미술협회 회장이 운영위원장,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홍보대사로 위촉되었다.
 


명동을 문화예술의 1번지로 복원시키고 더 나아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문화예술의 허브로 발돋움시켜 “명동 속의 세계, 세계 속의 명동”을 만들고자 하는 취지에서 출발한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은 2012년에 처음 개최된 이후 매해 발전을 거듭하여 현재는 명실상부 명동을 대표하는 문화예술행사로 자리매김하였다.
 
『제6회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MIAF2018)』은 중구청의 지역문화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며 라이프스타일 호텔인 ‘L7명동’이 전시공간을 후원한다. 또한 본 행사는 중구문화원, (사)한국미술협회, (사)한국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 중구미술협회, 호림박물관, ㈜노루홀딩스, ㈜해리언, ㈜더진(프리얼), ㈜마할로퍼시픽컴퍼니, Media4th & Company, PICF 전문영상업무연합, ㈜커브미디어 등에서 후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의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은 전 세계적인 평화무드에 ‘예술로 함께’ 하고자 “Artro Together”라는 주제로 진행된다.『제6회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MIAF2018)』은 2018년 7월 1일(일) ~ 7월 15일(일)까지 열린다. 실내전시는 7월 6일(금) ~7월 10일(화)까지 L7명동 호텔의 1, 3, 5층에서, 실외전시인 플래그아트전은 7월 1일(일) ~ 7월 15일(일)까지 명동거리 곳곳에서 개최된다.
 
실내전시는 특별전, 초대전, 룸 부스전, 영상전, 미디어아트전으로 구성되며 각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의 수는 총 400여명에 이른다. 실내전시에서는 회화, 영상, 사진, 조각, 도예, 서예 등 다양한 유형의 미술작품을 선보인다.
 
특히 실내전시에는 평소 접하기 어려운 한국 최고의 작가 이중섭의 “황소”를 원화로 직접 만나보실 수 있다. 또한 실내전시에는 구자승, 신 철, 임근우, 정종기 등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들뿐만 아니라 김병직, 송 필, 신흥우, 이동욱, 이종기, 전영일, 호진,최나리 등 미술계의 유망작가들이 대거 참여한다.
 
올해 처음으로 기획한 룸 부스전은 L7 명동 호텔 5층의 총 16개 객실에서 열린다. 룸 부스전은 만능 엔터테이너인 솔비 권지안의 스타룸, 배우 겸 화가 윤송아가 "리치맨"에서 선보였던 미술작품들과 함께, “태양의 후예”를 비롯한 TV 드라마에 나온 작품들을 선보이는 스페셜룸, 기업과 예술의 콜라보룸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되어 있으며 갤러리 누브티스룸에서는 패션쇼도 개최될 예정이다.
 
『제6회 명동국제아트페스티벌(MIAF2018)』의 오프닝 행사는 7월 6일(금) 오후 3시부터 롯데호텔 L7명동 3층 라운지에서 홍보대사인 윤송아의 사회로 개최된다. 오프닝 행사에는 관내외 주요인사, 정치인, 기업가, 문화·예술·관광 단체 임원 등의 초청 인사 및 전시 참여작가 등 200여명 이상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또한 러시아 출신의 서울팝스오케스트라 악장 세르게이 살로의 바이올린 연주 및 뮤직스케치 김학민의 즉석 음악 공연 등의 축하공연과 아트 드로잉쇼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