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청 직원 이웃사랑 솔선수범
동대문구청 직원 이웃사랑 솔선수범
  • 이수한 기자
  • 승인 2018.08.1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느티나무회, 어려운 이웃돕기 ‘사랑의 쌀’ 전달

[내외일보=서울]이수한 기자=동대문구청 직원모임인 ‘느티나무회’가 지난 10일 오전 10시 구청장실을 찾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전달식은 유덕열 동대문구청장과 느티나무회 회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전달된 ‘사랑의 쌀’은 총 1000kg(100포, 260만 원 상당)으로, 동대문구 보훈회관에 기탁되어 관내 보훈단체 국가유공자 회원들의 급식 물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정용진 느티나무회 회장은 “많지는 않지만 국가유공자 어르신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어려운 이웃을 향한 느티나무회 회원들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공직자로서 주민을 먼저 생각하는 활발한 활동 부탁한다”고 말했다.

느티나무회는 2014년 동대문구에 신규 임용된 직원 6명이 활동하는 모임으로, 매월 일정 금액을 모아 2015년부터 매해 쌀 100포씩을 동대문구에 기부하는 등 이웃 사랑에 솔선수범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