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3 목 05:32
상단여백
HOME 전국 전주/전북
탁구 동호인들 1천 2백여 명 한자리에제6회 무주반딧불이배 전국 오픈 탁구대회 성료

[내외일보=호남]박우상 기자=제6회 무주 반딧불이배 전국 오픈 탁구대회가 지난 10일부터 12일까지 무주국민체육센터에서 개최됐다.

무주 반딧불이배 전국 오픈 탁구대회는 무주군이 주최하고 무주군 체육회와 무주군 탁구협회가 공동 주관해 전 국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무주를 알려 지역경제를 활성화시킨다는 취지에서 개최되고 있는 것으로, 6회째를 맞은 올해 대회에는 전국에서 선수와 임원, 가족 등 1천 2백여 명이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11일 열린 개막식에는 황인홍 무주군수와 유송열 무주군의회 의장, 황의탁 도의원을 비롯한 여러 의원들과 무주군탁구협회 박선수 회장 등 내빈들이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

황인홍 군수는 “이 대회를 통해 탁구가 더 사랑받는 스포츠가 되고 무주가 더 활기차지기를 바란다”라며 “탁구하기 좋은 무주에 오셔서 실력을 뽐내주시고 사계절 아름답고 깨끗한 무주에 오셔서 휴식하시라”고 전했다.

대회는 일반부(남/녀 개인 단식, 3인 단체, 혼성 4인 단체, 혼성복식, 남자복식)와 라지볼부(남/녀 개인복식, 4인 단체)로 치러졌다.

참가 선수들은 “해마다 와도 기분 좋은 곳이 무주”라며 “경기장을 비롯한 주변 여건, 대회지원 등 모든 것들이 최상이었다”라고 전했다.

무주에서는 2015년, 2016년 우리나라 탁구 꿈나무 국가대표 선수와 지도자등 1백여 명이 참가했던 동계 및 합숙훈련이 진행된 바 있다.

박우상 기자  pus@naewoeilbom.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우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