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9.19 수 14:08
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파주CCTV통합관제센터 시민 안전 파수꾼음주운전 검거 기여한 CCTV 통합관제요원에 감사 표창장 수여

[내외일보 =경기]이신구 기자=파주시는 파주경찰서가 CCTV 통합관제센터 운영을 통해 실종여아를 발견하고 음주운전 현행범을 30분 만에 검거하는데 결정적 역할을 한 CCTV 통합관제요원에게 감사 표창장을 수여했다고 13일 밝혔다.

CCTV 통합관제요원 서현주(여, 48세)씨는 파주경찰서 실종팀과 공조수사를 통해 실종어린이를 발견해 가족의 품으로 무사히 인계했고 지난 8월 7일에는 음주운전 의심자로 보이는 취객남성을 경찰 도착 시까지 주도면밀하게 관제해 바로 현행범으로 연행하는 등 파주시의 범죄 예방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
파주경찰서를 통해 표창장을 수여받은 관제요원 서현주씨는 “실종된 아이 소식을 접하자마자 조카 생각이 나서 모니터에서 한시도 눈을 떼지 못했고 음주운전으로 인해 더 큰 사건·사고가 발생될 거 같아 경찰관에게 바로 연락을 취했다”며 “앞으로도 꼼꼼한 모니터링으로 범죄를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CCTV 통합관제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16명의 관제요원들은 파주시의 범죄 발생률을 낮추는 등 시민 안전 지키기에만 일조하는 것이 아니라 지난 달 집중 호우기간에 강우 상황을 상시 모니터링해 마을주변 하천침수 지역에 재난상황을 실시간으로 전파하는 등 재난 대응효과에도 일등공신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이는 파주시가 운영하고 있는 시민안전콜을 통해서 가능한 것으로 시민안전콜은 비상호출 시에만 활용했던 비상벨을 재난경보 및 안전지침 등 다기능 목적으로 활용해 시민의 안전체감도를 높이고 있다.
이승조 파주시 정보통신관은 “CCTV 통합관제센터가 운영하고 있는 시민서비스를 적극 활용해 범죄 뿐 아니라 재난 및 교통사고, 미세먼지 예방까지 안심할 수 있는 통합관제센터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며 “전국에서 가장 안심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신구 기자  lsg@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신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