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署, 긴급사법통역서비스 구축 치안공백 해소
논산署, 긴급사법통역서비스 구축 치안공백 해소
  • 박종하 기자
  • 승인 2018.09.14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대전/세종/충청]박종하 기자=논산경찰서(서장 신주현)는 지난 13일 추석명절 기간 중 단절 없는 치안 서비스을 위해 긴급사법통역서비스를 구축해 체류 외국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논산경찰서에서는 한국어 능력시험 토픽 중급 이상이거나 또는 국적을 취득한 자들 중 명절기간 내 통역이 가능한 자들로 긴급사법통역서비스를 구축하여 치안 서비스 공백을 메울 방침이다.

또한 명절기간 중 술에 취해 노상에 쓰러져 있는 주취 외국인들 위해 임시 쉼터를 마련하여 체류 외국인의 안전에도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