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1.16 금 20:14
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제네시스 G90, 사전계약시 개별소비세 3.5% 유지 혜택

[내외일보] 제네시스 브랜드를 대표하는 최상위 세단인 EQ900이 G90(지 나인티)진화했다.
 


8일(오늘) 제네시스는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에 있는 제네시스 강남에서 제네시스 G90의 티저 이미지와 주요 특장점을 공개했다. 

G90은 오는 27일 정식 출시되며 12일부터 사전계약에 돌입한다.
 
G90은 제네시스가 2015년 브랜드 최초로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부분변경) 모델이다. 

제네시스는 신차급으로 탈바꿈한 이번 부분변경 모델 출시를 계기로 브랜드 정체성을  확고히 하고 글로벌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자 차명을 북미, 중동 등 주요 고급차 시장과 동일하게 G90으로 통일했다.
 
G90은 부분변경 모델이지만, 디자인이 완전히 바뀌었다. 외장 디자인은 ‘수평적인 구조의 실현’이라는 특징에 맞게 전작보다 안정적인 자세를 완성하도록 고안했고, 제네시스 고유의 패턴인 ‘지-매트릭스’(G-Matrix)를 헤드·리어램프와 전용 휠에 적용해 강한 선과 풍부한 볼륨감이 어우러지도록 했다.
 
전면부는 당당한 느낌을 주는 크레스트 그릴과 전면·측면·후면부까지 하나의 선으로 이어지며 차 전체를 감싸는 쿼드 램프가 특징이다. 측면부에는 중앙으로부터 여러 바큇살이 퍼지는 멀티스포크 형상의 18인치 전용 휠이 적용됐다.
 
후면부에는 지-매트릭스가 담긴 상하 분리형 리어램프와 함께 기존 윙 엠블럼 대신 고급스러운 제네시스 레터링 엠블럼을 넣었다.
 
실내는 에어 벤트, 오디오 스위치 등을 최대한 수평적으로 구성하는 동시에 센터패시아 스위치 개수를 줄이고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했다.
 
포르토 레드, 골드코스트 실버, 화이트 벨벳 매트 등 신규 3종을 포함해 총 10가지 외장 색상과 브라운 투톤(two tone), 브라운·블루 투톤, 블루·브라운 투톤(리무진 전용) 등 신규 투톤 조합 3종을 추가한 7가지 내장 색상으로 운영된다.
 
G90은 내비게이션 자동 무선 업데이트, 지능형 차량 관리 서비스 등 한층 강화된 정보기술(IT) 편의사양을 제네시스 최초로 탑재했다.
 
판매가격은 ▲ 3.8 가솔린 7706만원 ▲ 3.3 터보 가솔린 8099만원 ▲ 5.0 가솔린은 1억1878만원부터다. 

12일부터 시작하는 사전계약 기간에 G90을 계약한 고객에게는 내년 출고 시에도 개별소비세 인상 전 가격(개별소비세 3.5% 기준)을 보장하는 혜택을 제공한다.

정채원 기자  jcw@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채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