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7:35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2018 청룡영화제 개최... 작품상은 <1987>, 감독상은 윤종빈
영화 <1987> 포스터

[내외일보] 이수한 기자 = 지난 23일 오후 제39회 청룡영화제 시상식이 회기동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렸다.

대한민국 대표 영화인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배우 김혜수와 유연석이 사회를 맡아 눈길을 끌기도 했다.

이번 ‘제39회 청룡영화상’의 최우수 작품상은 <1987>,  남우주연상은 <1987>의 김윤석, 여우주연상은 <미쓰백>의 한지민에게 돌아갔다. 또한 감독상은 <공작>의 윤종빈 감독이 차지했다.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김윤석은 "'1987'함께한 모든 분들과 영광을 나누고 싶다. 사랑하는 가족들에게도 너무 감사하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영화 <미쓰백> 포스터

여우주연상을 차지한 한지민은 감격에 겨워 말을 잇지 못하다가 "무겁고 힘들었던 시간 끝에 이 자리에 설 수 있는 것은 '미쓰백'이 갖고 있는 진심 덕분"이라고 밝혔다.

또한 이날 감독상 후보는 <신과함께-죄와 벌> 김용화, <허스토리> 민규동, <공작> 윤종빈, <리틀 포레스트> 임순례 그리고 <1987> 장준환 감독이 호명됐다.

영화 <공작> 포스터

하지만 결국 감독상은 <공작>의 윤종빈 감독에게 돌아갔으며, 제작사인 사나이픽쳐스 한재덕 대표가 대리수상해 눈길을 끌었다. 

한재덕 대표는 “이 영화를 찍을 수 있게 허락해준 흑금성 선생님과 가족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