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8.12.14 금 07:35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사회
양진호 회장, 직원에 물컵 던지고 재취업 방해하고...

[내외일보] 직원 폭행 혐의 등으로 검찰의 구속 수사를 받고있는 양진호 한국미래기술 회장의 계열사에 대한 특별근로감독에서 46건의 노동관계법 위반 사항이 적발됐다. 

특히 양 회장이 임금 인상을 요구하는 직원에게 유리컵을 집어 던진 것으로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또한 퇴사한 직원이 동종업계의 다른 회사에 재취업하자 이 회사에 직원을 부정적으로 언급하는 등 재취업을 방해한 행위도 적발됐다. 

산업안전보건 분야에서는 회식 때 음주와 흡연을 강요하거나 생마늘을 강제로 먹이고 머리 염색을 강요한 사실도 드러났다. 

노동부는 이 가운데 폭행과 취업방해, 임금체불 등 형사처벌 대상에 대해선 검찰에 넘기고, 직장 내 성희롱과 안전보건교육 미실시 등에 대해서는 과태료를 부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처=MBC

김미라 기자  718miracle@daum.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