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군, 청렴도 2등급 달성 ‘역대최고’
부안군, 청렴도 2등급 달성 ‘역대최고’
  • 고재홍 기자
  • 승인 2018.12.06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5등급 최하위서 3단계 수직 상승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부안군은 지난 5일 국민권익위에서 발표한 2018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2등급을 달성해 지난해 5등급을 받아 전국 최하위라는 오명을 받았으나 1년 만에 2등급으로 전국 군단위에서 유일하게 3단계 수직 상승했다.

특히 부안군의 청렴도 2등급 평가는 역대최고로 민선7기 권익현 부안군수 취임에 따른 반부패·청렴정책 추진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평가다.

권 부안군수는 취임 초부터 ‘청렴 부안’을 만들겠다는 확고한 의지를 표명했으며 공직자 청렴도 관리 조례제정과 직원 청렴교육, 청렴마일리지 제도 등 반부패·청렴정책을 최우선으로 추진한다.

실제 국민권익위 평가에서도 기관장 노력도 항목, 부패방지 제도 및 부패경험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는데, 권 군수의 강력한 청렴 의지에 대해 군민들도 긍정 평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권익현 군수는 “청렴은 공직자가 갖춰야 할 필수덕목”이라며 “청렴도 2등급 평가에 만족하지 않고 1등급 달성을 위해 청렴서약서 교부 및 일상감사를 대폭 확대해 공직 부패비리를 예방 조치하는 등 청렴 부안 만들기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