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4 목 18:22
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예술
세계 패션의 중심 파리에서 한복모델 선발, 2018 프랑스-한국 모델선발대회 성료

[내외일보]이수한 기자=대한민국 한복모델 선발대회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복모델대회로서 한복의 세계화를 위해 세계 패션의 중심에서 한복이 어울리는 모델을 선발하고자 “2018 프랑스-한국 모델선발대회”를 개최하였으며, 프랑스 파리 중심가에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상젤리제 거리가 있는 파리의 개선문에 위치한 ‘레 살롱 오슈’에서 12월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에 걸친 대회를 통해 한복의 아름다움을 프랑스에 알리고 지난 27일 모든 프랑스 일정을 마무리하고 귀국하였다.

이번 대회는 한국을 대표하는 대한민국 한복모델 선발대회의 해외 대회로 양국 문화교류 차원에서 기획된 행사이기에 시작 전부터 많은 관심을 끌어모았다.

다양한 국적의 프랑스 모델 수백명이 지원한 2018 프랑스•한국 모델 선발대회는 결선대회에서 심사 결과 1등은 파르하 데카르, 2등은 라마타 바디아가, 3등은 소피아 살다나가 상금과 함께 수상의 영예를 안았으며 이외에도 우수상, 포토제닉상, 인기상 등 10여명의 수상자가 선발됐다.

주최기관인 사단법인 한문화진흥협회의 정재민 회장은 “대한민국 문화를 세계패션문화의 중심지에서 알릴 수 있다는 것은 얼마나 대한민국의 위상이 높아졌는지 알 수 있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많이 사랑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환영사에서 소감을 전했다.

행사장 관객석을 가득 채운 가운데 본 대회 수상자들과 2018 대한민국 한복모델선발대회 진선미 수상자, 진(이수완), 선(장서경), 미(채정은)들이 함께 어우러진 한복 패션쇼에 환호와 박수갈채가 끊이지 않았다.

이번 행사에 선보인 한복은 대한민국 한복외교사절단 디자이너들이 제작했으며 행사 총연출 및 총감독은 국제행사 전문가인 한문화외교사절단 정사무엘 단장이 맡았다.

이번 행사는 한문화진흥협회 주관,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및 더블유타임즈 후원으로 진행됐다.

이수한 기자  peongri@hanmail.net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수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