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19.1.24 목 18:22
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최기문 영천시장, 시민체감형 행정 위한 읍면동 방문다둥이가족, 다문화가족 등과 함께 영천발전 모색 나서

 

[내외일보=경북] 김삼만 기자 =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난 10일 화북면을 시작으로 이달 23일까지 16개 읍면동을 방문한다.

이번 방문에서는 격의 없는 소통의 장을 마련해 시민들의 바람과 다양한 의견을 청취한다.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시민들의 궁금증을 즉시 해소할 수 있도록 사업 관련 부서장이 배석해 답변하고, 현장답변이 어려운 사항은 관련부서로 통보해 향후 결과를 주민에게 알리는 등 쌍방소통의 창구로 활용해 나갈 계획이다.

최시장은 올해 시정방향 핵심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인구증가로 정하고, 다둥이·다문화가족, 귀농·귀촌인을 초청해 애로사항을 듣고 시에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것을 약속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역경제 살리기, 명품교육도시, 멋들어진 문화관광도시, 농가소득증대 등 다방면에 걸쳐 지속적으로 개선해 자연적·근본적으로 인구가 늘 수 있는 행정을 펼치겠다”며 시민들의 협조와 동참을 당부했다.

한편, 작년 8월말부터 9월초까지 실시된 읍면동 주민과의 대화에서 나온 건의사항 116건 중 추진완료 및 추진 중 94건, 장기검토 18건, 추진불가 4건으로 대부분 시정에 반영해 주민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있다.

김삼만 기자  ksm5590@naewoeilbo.com

<저작권자 © 내외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삼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