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식 눈 실명 "눈동자 제어 연습까지..."
이용식 눈 실명 "눈동자 제어 연습까지..."
  • 안춘순 기자
  • 승인 2019.03.21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TV조선
출처=TV조선

 

[내외일보] 방송인 이용식이 실명 사실을 고백해 화제다.
 


지난 2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한 이용식은 혈압 문제로 한쪽눈의 시력을 상실했다고 털어놨다.

이용식은 "가족들이 걱정하는 게 싫어 숨기고 있었지만 나처럼 골든타임을 놓치는 사람들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공개하게 됐다"며 "밤낮 없이 방송 녹화를 하다보니 피로가 쌓이더라. 거기에 친구를 만나 술까지 마시니까 몸 상태가 안 좋아졌다. 그 때문에 눈을 실명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혈압관리를 했었어야 했다. 망막이라는데가 실핏줄이 많다 거기가 터진 줄 모르고 한쪽 시야가 까맣게 된 거다. 피곤해서 그렇구나 생각했는데 점점 커지면서 빛만 들어오고 물체는 안보이고 됐다. 이러다 보니 시력을 잃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용식은 방송을 위해 눈동자 제어 연습을 해온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더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