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예비 귀농귀촌인 유치 적극 나선다
산청군 예비 귀농귀촌인 유치 적극 나선다
  • 윤은효 기자
  • 승인 2019.03.21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2019 귀농․귀어 박람회’ 참가
지원사업 정보제공…귀농귀촌 상담 실시
일부 상담자 한방약초축제 초청도 계획

[내외일보 경남=윤은효 기자] 경남 산청군이 21~23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aT센터에서 열리는 2019년 성공귀농·행복귀어 박람회에 참가해 귀농·귀촌 유치활동에 나선다.

군은 이번 박람회에서 지리산 자락 한방 항노화의 고장 산청의 수려한 자연경관과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농업, 성공한 귀농귀촌 사례 등을 알릴 계획이다.

특히 이번 박람회 기간 동안 산청군 부스를 찾아 상담을 가진 예비 귀농귀촌인들을 오는 가을 열리는 제19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기간에 초청해 창업농가 견학과 산청 투어도 실시할 계획이다.

군은 지난 2011년 산청군 귀농귀촌인 지원 조례를 제정한 데 이어 2016년 행정기구를 설치하고 도시민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군은 귀농·귀촌 정책 수립, 귀농·귀촌인 유치와 홍보 등 성공적인 정착지원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예비 상담에서 정착에 이르기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해 귀농·귀촌인의 어려움도 앞장서 해결해주고 있다.

군은 농업창업자금 지원사업, 주택 구입수리 지원사업, 선도농가 현장실습 교육지원 등 안정적인 정착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귀농·귀촌을 희망하는 도시민들에게 농촌에 대한 올바른 이해와 현실적인 귀농·귀촌에 대한 정보을 제공할 것이라며 귀농귀촌 인구를 적극적으로 유치해 우리 군 인구증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일보가 주최하는 이번 박람회는 청년층 및 도시민에게 다양한 귀농귀촌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자체 홍보관을 비롯해 기업 홍보관, 강연, 전국막걸리부스, 특산물장터, 각종 이벤트 부스 등이 마련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