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영 전 원불교훈련사업회장, 원광대에 편백 1000주 기증
김호영 전 원불교훈련사업회장, 원광대에 편백 1000주 기증
  • 고재홍 기자
  • 승인 2019.04.15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김호영(82, 사진) 전 원불교 훈련사업회장이 원광대에 편백 1천주를 기증했다.

평소 나무심기 운동을 해온 김 회장은 “나무 중요성을 인식하고, 잘 가꿔 그 기능이 발휘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나무를 가꾸면 순화되는 것을 느낄 수 있고, 나무는 공기정화도 할 수 있어 내재가치는 매우 높다”면서 남다른 신념을 밝혔다.

특히 김호영 회장은 그간 원불교 지리산국제훈련원과 만덕산성지훈련원, 중앙중도훈련원 등 매년 전북원불교훈련기관에 수목을 기증해왔으며, 최근에는 논산 원불교 수련기관인 삼동원에도 기증하는 등 나무기부운동을 확대해 가고 있다.

지구촌 환경파괴를 인식하고 나무기증에 나선 김 회장은 “산림청과 협력해 활동한 것이 나무 기증을 계속하는 원동력이 됐다”며 “나무를 심는 일을 천직이라 생각하고, 꾸준히 나무 심는 운동을 이어갈 생각”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