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안마실축제 ‘별빛마실’ 점등식 22일 개최
부안마실축제 ‘별빛마실’ 점등식 22일 개최
  • 고재홍 기자
  • 승인 2019.04.18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부안군은 제7회 부안마실축제 ‘별빛마실’ 점등식을 오는 22일 오후 6시30분 매창공원 내 매창테마전시관 앞에서 개최한다.

‘별빛마실’은 마실축제 야간 경관 프로그램으로 22일 점등식을 시작으로 오는 6월 3일까지 매창공원 밤마실을 찬란한 불빛으로 아름답게 수놓는다.

부안군은 올해 처음으로 마실축제 밤마실 테마 ‘별빛마실’을 주제로 화려하게 불을 밝히며 군민과 관광객을 맞이할 계획이며, 터미널사거리~하이마트 사거리 구간에는 매창공원 ‘별빛마실’과 연계해 은하수나무와 별빛나무 60여 그루를 연출한다.

이와 함께 번화가에 어울리는 은하수게이트를 설치해 가족과 친구, 연인들이 걷고 싶은 아름답고 ‘낭만 거리’도 조성한다.

한편, 오는 5월 4일부터 6일까지 열릴 마실축제는 산과·들·바다가 어우러진 천혜 자연경관과 풍부한 먹거리, 부안만의 색깔이 있는 특산물을 바탕으로 정과 인심, 이야기와 추억을 함께 나누는 축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