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희망하는 모든 학생에게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 문 활짝
경남교육청, 희망하는 모든 학생에게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 문 활짝
  • 주영서 기자
  • 승인 2019.04.20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오리엔테이션... 교육·체험기회 제공을 통한 선(先)지원-후(後)선발
20일 창신대 대강당에서 열린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는 649명의 신입생과 학부모 등 1,100여 명이 참석했다.
20일 창신대 대강당에서 열린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는 649명의 신입생과 학부모 등 1,100여 명이 참석했다.

 

[내외일보=경남] 주영서 기자=경남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20일 창신대 대강당에서 2019학년도 경남교육청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 문을 열었다. 이날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에는 649명의 신입생과 학부모 등 1,100여 명이 참석했다.

경남교육청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은 2016년 수학, 과학, 정보, 수학․과학 통합 분야를 시작으로 개원하여, 누구나 접근이 가능하고 공유할 수 있는 온라인 콘텐츠를 활용해 운영하고 있다. 이제까지 경남교육청과 KAIST가 긴밀한 협업으로 새로운 교육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은 먼저 영재교육 대상자를 선발하는 영재교육원과 달리 영재교육을 희망하는 학생에게 교육기회를 모두에게 제공한 후 선발하는 과정을 거친다. 1학기 6주 교육 수행결과를 평가해 최종 교육대상자(2학기 교육대상자) 240명을 선발하여, 최종 수료한 학생에게 수료증과 함께 학교생활기록부에 해당 교육 내용이 기록된다.

KAIST 사이버영재교육원은 초5학년부터 중2학년까지 학생들에게 수학·과학통합12개반을 운영한다. ‘왜 무거운 쇠로 만든 배는 물에 가라앉지 않고 떠 있을까?’, ‘영화관을 설계하라’, ‘왜 남쪽의 음식이 더 짤까’ 등 고차원적 문제해결활동을 수행하는 실생활 중심의 문제기반학습에 기반해 운영된다.

곽봉종 창의인재과장은 “지금까지 한 분야에서 남보다 뛰어난 재능을 가진 사람이 최고였다면, 앞으로는 다른 사람들과 협력하면서, 서로 다른 것을 연결하여 새로운 가치를 창출할 줄 아는 능력을 필요로 한다”며 “학교와 학부모, 지역사회가 아이들이 진정한 배움을 통해 미래인재로 성장하도록 관심과 격려를 아끼지 말아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