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환 박보검 사과, 대체 무슨일?
정승환 박보검 사과, 대체 무슨일?
  • 내외일보
  • 승인 2019.06.11 14: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처=JTBC
출처=JTBC

 

[내외일보] 정승환이 박보검에게 사과했다.

정승환은 자신이 '안테나 박보검'으로 불린다고 말했기 때문.

11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은 '발라돌 특집'으로 정승환, 이하이, 폴킴이 출연할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정승환은 자신이 '안테나 박보검'이라고 불린다고 털어놨다.
 
'안테나 박보검'은 정승환의 소속사인 안테나 내에서 부르는 애칭으로, 정승환은 데뷔 이후 꾸준히 자신이 안테나의 박보검임을 밝혀왔다.

이에 MC 정형돈은 "너희끼리 기분 좋자고 그러면 되냐"며 정승환에게 박보검을 향한 사과의 영상편지를 보낼 것을 요구했다.

그러자 정승환은 “몇 년에 걸쳐 수차례 사칭을 해서 죄송하다”며 사과의 말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 정승환은 '안테나 박보검'이란 과한 별명이 본인만의 것은 아니라며 안테나 수장인 유희열은 '다니엘 헤니'로 불린다고 폭로해 좌중을 폭소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