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이 만나는 세상’ 다채롭게 펼쳐진다
‘청소년이 만나는 세상’ 다채롭게 펼쳐진다
  • 박종하 기자
  • 승인 2019.06.13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산시민공원서 다양한 공연 및 문화체험 이벤트 운영

 

[내외일보=대전/세종/충청]박종하 기자=논산시(시장 황명선)는 오는 15일 청소년들이 함께 어우러져 공연과 체험문화를 즐길 수 있는 2차 청소년어울림마당 ‘청소년이 만나는 세상’을 개최한다.

오후 3시부터 7시까지 시민공원 벽천폭포 광장에서 열리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은 청소년문화센터 청소년자치기구(청소년운영위원회, 청소년동아리, 대학생봉사단)와 함께하며, 공연 및 체험·먹거리·이벤트 등 청소년들의 스트레스 해소와 건전한 놀이문화 확장의 기회 제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1부에는 스킨디아모스 생활소품·캐릭터 미니선풍기 만들기·풍선 아트·비눗방울 놀이 등 11개의 체험부스가 운영되며 청소년 및 논산시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2부는 댄스·노래·밴드 등 각 분야 청소년동아리의 끼와 재능을 엿볼 수 있는 알찬 공연들은 물론 스탬프 및 보물찾기와 같은 풍성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청소년들의 뜨거운 열기가 예상된다.

여성가족부와 논산시가 공동 주최하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은 문화예술, 스포츠 등을 소재로 한 공연, 경연, 전시, 놀이 체험 등 총 5회에 걸쳐 운영되며, 자세한 사항은 논산시청소년문화센터(041-746-5926)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청소년어울림마당을 통해 청소년이 마음껏 즐길 수 있는 문화, 예술, 놀이 체험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다양한 경험을 통해 꿈과 재능을 펼칠 수 있는 여건이 만들어지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