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롯데자산개발, 지역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용인시 롯데자산개발, 지역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
  • 이무현 기자
  • 승인 2019.06.13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개장 앞둔 롯데몰 용인점서 1700여명 채용 예정

[내외일보 =경기]이무현  기자=용인시는 13일 시장실에서 오는 8월 개점을 앞둔 롯데몰 용인점 운영주체인 롯데자산개발(주)과 지역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신분당선 성복역 인근에 개점하게 될 롯데몰 용인점은 7만3800㎡에 지하6? 지상6층 규모의 마트, 영화관 등을 갖춘 복합 쇼핑몰이다.
여기에 필요한 인력만도 2천여명에 달하는 데 이 중 1700여명을 신규 채용할 예정이다.
협약에 따라 시와 롯데자산개발은 지역 일자리 창출과 용인 시민 우선 고용 등을 위해 협력키로 했다.
우선 7월 중 대규모 채용행사를 공동으로 개최해 용인시민을 우선 채용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이광영 롯데자산개발(주) 대표는 “용인 시민 우선 채용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소상공인들과 함께 상생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백군기 시장은 “대규모 쇼핑몰이 개점하면 일자리가 늘어나는 것은 물론 지역 경제에 좋은 영향을 줄 것”이라며 “용인시민과 롯데몰이 상생할 수 있도록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