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시, '화북면 입석리일원' 민간제안 '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 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상주시, '화북면 입석리일원' 민간제안 '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 투자계획 보고회 개최
  • 신행식 기자
  • 승인 2019.07.11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경북] 신행식 기자 = 경북 상주시 화북면 입석리 일원 민간제안 '관광휴양지구조성사업' 투자계획 보고회가 11일 상주시청 소회의실에서 개최 됐다.
 
사업내용은 대순진리회성주회 관련기관인 학교법인대진교육재단에서 상주시 화북면 입석리 일원 297,400㎡의 부지에 대규모 관광휴양지구 조성을 위해 숙박시설인 호텔, 콘도, 펜션등과, 식물원, 동물원, 박물관등을 사업비 1,186억원를 투자해 관광휴양형지구단위계획으로 추진한다는 것이다.

이번 설명회에는 중원대학교 김두년 총장, 대진교육재단 변준호사무국장, 대순진리회성주회 사업총괄책임자인 한정만 선감 및 용역회사 등이 참석해 사업개요, 입지현황 및 사업효과 등을 설명했다.

상주시에서는 시장, 부시장, 국장 및 관련 실과장과 팀장이 참석해 사업추진설명에 따른 질의응답이 있었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국가적으로 경제가 대단히 어려운 시기에도 불구하고, 민간업체가 와서 상주에 투자한다고 하는데 공무원들이  너무 소극적이다. 늘 강조하지만 ‘센티에서 미터’로 확대할 수 있는 좀더 적극적이고 창의적인 사고가 필요하다“고 말하고 중원대학 등 많은 학생과 임직원들에게 상주의 쌀, 곶감, 한우 등 우수농특산물이 판매될 수 있는 방안도 찾고 경상북도에서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경북관광 신르네상스 plan’ 사업과도 연계될 수 있도록 경상북도의 관광기반시설 확대지원과도 연계하는 등 적극적인 검토를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