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성 인터뷰 논란... 무슨 일 있었나?
이혜성 인터뷰 논란... 무슨 일 있었나?
  • 내외일보
  • 승인 2019.07.29 1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혜성 KBS아나운서 (출처=이혜성SNS)
이혜성 KBS아나운서 (출처=이혜성SNS)

 

[내외일보] 이혜성 KBS 아나운서가 유벤투스 골키퍼 부폰과의 인터뷰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29일 이혜성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벤투스 전 말미에 있었던 저의 미숙한 인터뷰 진행으로 시청자 여러분들께 큰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고 글을 올렸다.

지난 26일 있었던 팀 K리그-유벤투스의 친선경기에 대표 선수인 호날두가 출전하지 않아 축구팬들의 분노가 극에 달한 와중에 이혜성 아나운서가 경기 후 유벤투스 골키퍼 잔루이지 부폰을 영어로 인터뷰해 논란을 키웠다.

당시 인터뷰에서 이혜성 아나운서는 통역사가 함께 있음에도 부폰에게 직접 영어로 질문했다. 

문제는 한국 시청자들은 이혜성 아나운서의 질문을 이해할 수 없었다는 점.

이에 시청자들의 비판이 쏟아졌고, 이혜성 아나운서는 "빠듯한 시간이 주어져 통역단계를 한번이라도 줄이고자 영어로 인터뷰를 진행하는 것으로 부폰 선수에게는 양해를 구했지만, 정작 시청자분들의 입장은 고려하지 못한 미숙한 진행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여러가지로 아쉬웠던 경기에 저까지 불편함을 드려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 시청자 여러분들이 남겨 주신 말씀들 전부 잘 읽어보고 개선해나가겠다. 또한 공영방송의 아나운서로서 모국어에 대한 사랑과 책임감을 갖고 더 열심히 하겠다"고 사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