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 금융기관에 감사장 수여
전화금융사기 피해예방 금융기관에 감사장 수여
  • 고재홍 기자
  • 승인 2019.08.12 16: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산서, 직원의 신속신고로 전화금융사기 피해 예방

 

[내외일보=호남]고재홍 기자=전주완산경찰서(서장 박석일)는 세밀한 관찰과 신속한 신고로 전화금융사기 피해 및 추가 범행예방에 기여한 하나은행(전주지점)과 우리은행(전주지점) 직원에 대해 최근 감사장을 수여했다.

하나은행과 우리은행 전주지점은 지난달 31일 오후 2시 및 오후 3시께 각각 950만원, 407만원을 인출하러 온 고객 인출사유 등을 듣고 수상히 여겨 신고자를 설득, 안내 후 신속히 112신고해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했다.

박석일 완산경찰서장은 “전화사기 피해예방 신고에 적극 협조해 주신 은행 직원분에 감사드리며 금융기관 직원 신속한 신고는 사기피해 예방에 큰 도움이 되니 적극적인 신고 부탁드린다”며, “경찰은 선량한 시민 피해예방을 위해 홍보와 치안활동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