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 협약 체결
남원시-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 협약 체결
  • 류재오 기자
  • 승인 2019.08.13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특화품목육성 발굴과 지리산 위기생물종보전 협력

[내외일보=호남]류재오 기자=차별화된 지역특화품목육성 발굴로 농가소득증대는 물론 지역경제의 활로를 모색하고 있는 남원시가 국내 최고의 멸종위기 야생생물 종복원 연구기관인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특화된 작목발굴에 필요한 연구기관의 자문과 기술개발을 통하여 전국제일의 특화품목을 발굴 육성 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남원시는 지난 13일 이환주 시장과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 강재구 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남원시청에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내용은 인적·물적 자원과 관련 정보의 교류를 통해 남원시 지역특화품목 육성 활성화를 꾀하고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반달가슴곰 복원사업등 멸종위기 야생생물 보호를 위해 상호협력 하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활발한 정보교류 및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협의했다.

국립공원생물종보전원에서는 멸종위기 야생 동·식물복원 뿐만 아니라 식물유전자원(종자등) 증식, 배양을 통한 연구와 보전, 이를 활용한 가치 창출에 힘을 쏟고 있는 기관인 만큼 남원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특화품목 발굴 육성에 필요한 기술적 자문으로 특화된 품목육성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국립공원을 찾는 수많은 내방객들에게 남원 농산물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데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