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수영 동호인에게 완도의 매력 알려
세계 수영 동호인에게 완도의 매력 알려
  • 황안주 기자
  • 승인 2019.08.13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서 홍보

[내외일보=호남]황안주 기자=완도군은 8월 5일부터 18일까지 남부대학교에서 열리는 2019 광주 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 기간 동안 홍보관을 운영하여 군의 역점 사업인 해양치유산업 등을 알려 국내외 관광객 유치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세계 수영 동호인이 참여하는 2019 광주 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는 유럽, 미국, 일본, 중국 등 84개국의 마스터즈 수영 선수 5,700여 명이 참가한다.

국내외적으로 많은 선수들이 참여하는 대회인 만큼 완도군은 홍보에 공을 들였다.

홍보관에서는 ‘완도 토요싱싱콘서트’와 ‘청정완도 가을빛여행 축제’를 비롯해 여름철 대표 휴양지이자 국내에서 최초로 친환경적이고 안전한 해변에 주어지는 ‘블루플래그’ 인증을 획득한 신지명사십리해수욕장 홍보와 함께 노르딕워킹 등 해양치유 프로그램 등을 집중 홍보했다.

아울러 대회 기간 동안 KTX역, 터미널, 호텔 등 다중 집합 장소에 3개 국어(한국어, 영어, 중국어) 관광홍보 지도 및 리플릿을 비치하는 등 홍보 활동을 적극 펼쳤다.

특히 8월 15일부터 16일까지는 자체적으로 ‘완도 홍보의 날’을 운영해 완도의 문화예술을 소개하고, 완도 알리기 SNS 이벤트를 실시 및 완도군의 마스코트인 팡이와 행이가 행사장을 돌며 미세먼지 걱정 없는 청정바다 완도와 해양치유산업을 널리 홍보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