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혜선 부부싸움, 하루이틀 아냐
구혜선 부부싸움, 하루이틀 아냐
  • 내외일보
  • 승인 2019.08.27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혜선SNS
출처=구혜선SNS

[내외일보] 구혜선 안재현 부부가 과거 `신혼일기` 촬영 당시에도 부부싸움이 잦았던 것으로 밝혀졌다.

지난 26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파경 위기를 맞은 배우 구혜선과 안재현의 이야기를 다뤘다.

이날 방송에서 한 패널은 구혜선과 안재현이 tvN `신혼일기` 촬영 당시 6시간 동안 부부싸움을 한 적도 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했다.

그러면서 "두 사람은 2016년 5월에 결혼하고, 2017년 2월에 함께 출연했던 `신혼일기`가 방송됐다"고 말했다.

이어 "정말 신혼이라서, 맞춰가는 과정을 촬영한 거라 두 사람의 갈등도 그려졌다. 실제로 `신혼일기` 제작진 말에 의하면, 촬영 장소에 카메라가 없는 방이 하나 있었다더라. 옷을 갈아입고 편의를 위한 건데, 촬영 도중 실제로 싸우면 방 안에 들어가서 1~2시간 동안 대화를 했다. 가장 길었을 때는 6시간 동안 대화를 했다고 했다"고 밝혔다.

또한 "촬영 도중에도 불구하고 두 사람이 잦은 의견 충돌을 빚더라”고 말했다.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결혼 3년만에 파경소식을 전해 모두를 놀라게했다.

구혜선의 안재현에 대한 폭로로 파경소식이 전해진 이후 안재현도 이에 반박하며 진실공방이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