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 전문가 초청 간담회 개최
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 전문가 초청 간담회 개최
  • 최장환 기자
  • 승인 2019.09.0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료전지 와 수소에너지”과연 안전한가?

[내외일보=인천]최장환 기자= 인천시 산업경제위원회(위원장 김희철)는 지난 2일 인천시의회 별관에서 경일대 재생에너지학부 박진남 교수를 초청“연료전지와 수소에너지”의 안전을 주제로 간담회를 가졌다.

연료전지의 안전성에 관해 박진남 교수는 “연료전지의 위험도는 집에서 도시가스를 쓰는 것과 비슷한 수준으로, 집에서 보일러 쓰면서 무서워하지 않는 것과 마찬가지인데 일반인들에겐 낯설어서 두려워하는 것 같다.”고 말하며, 그 예로“일본에서는 2011년 원전사고 이후 가정용 연료전지가 널리 보급되어 사용되고 있다.”고 언급했다.

“강릉 폭발사고는 수소탱크가 문제였으나, 연료전지는 수소탱크가 없어 터질 위험이 없으며, 연료전지와 폭발이라는 단어는 연관성이 없는 단어"라고 강조했다.

또한, ‘LNG를 화력발전으로 사용하는 방법도 있는데 연료전지로 사용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에 대해 “연료전지의 효율성이 더 높기 때문이며, 특히 연료전지는 분산발전에 적합하고, 전기를 생산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열을 사용할 곳이 있는 경우 그 효율성은 더 높아진다.”라고 답하였으며, 잘 운영되고 있는 국내 사례로 2017년 8월부터 부산 해운대구 좌동에서 가동 중인 부산그린에너지(주)를 예로 들었다.

향후, 인천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는 9월 5일 인천 동구 연료전지 발전소와 동일한 형태인 한국남동발전(주)의 분당 발전본부를 답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