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부강면 산수2교 6일 개통…교통불편 해소 기대
세종시,부강면 산수2교 6일 개통…교통불편 해소 기대
  • 김주환 기자
  • 승인 2019.09.05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산수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순항…재해 예방 탄력 -

 

[내외일보]김주환,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산수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한 산수2교가 공사를 마치고 6일 개통한다.

산수2교는 시도15호선과 연결되는 농로 교량으로, 부강면 산수리 일원인 백천 주변 침수피해 개선을 위해 하천의 통수단면 확보 및 폭을 확장하는 하천정비 사업의 일환으로 건설됐다.

교량길이는 55.3m, 폭원은 6.0m 왕복1차로 교량으로 착공 이후 6개월 만에 완료됐다.

시는 이번 산수2교 신설로 산수리와 저산리를 오가는 주민들의 교통 불편 해소 및 이용자 편익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배영선 치수방재과장은 “산수2교 개통으로 부강면 산수리 및 저산리를 오가는 주민들의 안전이 확보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산수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수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 사업은 2019년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총사업비 182억 원을 투입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7년 7월 착공해 현재 90%의 공정률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