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ITS(지능형교통체계) 사업 국비 21억 원 확보
청주시 ITS(지능형교통체계) 사업 국비 21억 원 확보
  • 김주환 기자
  • 승인 2019.09.11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청주시 도심교통해소에 첨단 교통관리시스템 접목 -

 

[내외일보]김주환,기자= 청주시는 도시 교통혼잡 개선을 위해 국토교통부가 주관한‘2020년 지자체 ITS 국고보조 사업’에 응모 선정돼 국비 21억 원으로 확보했다.

이 사업은 35억 원(국비21억 원, 시비14억 원)의 사업비로 총 연장 48.8㎞ 구간에 교통신호제어의 무선통신 운영 240곳, 긴급차량 우선신호 고도화 1식, 주차정보 제공(VMS) 5개소, 교통수집 및 분석 신호운영 최적화를 위한 영상검지기 22개소, 교통관제 CCTV 3개소, DSRC-RSE 10개소, VMS 2개소, 좌회전 감응 신호운영 5곳 등의 지능형교통체계(ITS)를 확대 구축해 청주시의 교통 혼잡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청주시 ITS 구축은 지난 2012년부터 2015년까지 3차에 거처 72억 원의 사업비로 시행해 DSRC-RSE 103곳, 교통관제용 CCTV 57곳, AVI 6개소, VMS 17곳, VDS 3곳, 교차로 돌발상황관리 CCTV 24곳을 구축해 통합 청주시 이후 늘어나는 도로 및 자동차에 의한 교통 혼잡을 해소(5%이상 개선)하고 안전예방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특히 이번 사업에는 교차로 신호체계 최적화를 위한 교통 영상검지/ 신속한 소방활동과 인명구조를 위한 긴급차량 우선신호 고도화/ 주차장 이용 정보제공/ 좌회전 감응신호 운영/ 신설 도로의 교통정보 수집/ 예산절감과 유지관리 효율의 무선 교통신호제어 운영으로 청주시의 원활한 교통소통과 자율주행차 등 첨단교통신호운영 교통신기술 도입기반을 마련했고 다양한 도로정책에도 활용할 것으로 기대한다.

시 관계자는“이번 첨단교통시스템의 확대 구축사업을 추진하며 인근 세종특별시와 연계 오송역, 청주공항 이용 활성화 등 철도(트램)와 항공 등 다양한 교통을 접목 교통이 편리한 살기 좋은 청주시를 만들기 위해 계속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