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은영 작가, 제11회 개인전 '틈' 삶의 태동 그려내 관심
신은영 작가, 제11회 개인전 '틈' 삶의 태동 그려내 관심
  • 이수한 기자
  • 승인 2019.09.16 0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인사동 조형갤러리 2관 작은갤러리에서 개최
- 차세대 유망 작가로 중국에서도 호평
- 신은영 작가, 감성을 깨우고 영감을 깨우치기 위해 혼신을 다하여 작업을 하는 작가
신은영 작가
신은영 작가

[내외일보]이수한 기자=신은영 작가의 제11회 개인전 <>918일부터 24일까지 인사동 조형갤러리 2관 작은갤러리(서울 종로구 인사동529)에서 개최 된다.

신은영 작가는 깊숙이 잠들어 있는 감성을 깨우고 영감을 깨우치기 위해 혼신을 다하여 작업을 하는 작가 이다. 그녀의 작업은 과감한 생략과 강렬한 붓 터치로 작품을 대하는 관객으로 하여금 자신의 정체성에 대하여 되묻게 하는 묘한 마력을 품고 있다.

차세대 유망 작가로 중국에서도 호평을 받고 있는 신은영 작가는 '이라는 주제를 지속적으로 자신만의 조형 언어로 풀어내고 있다. 이번 11회 개인전에서 <>이라는 주제로 삶의 이야기를 시작하는 신작가는 틈과 틈 사이에서 마주하는 삶의 태동을 그려 낸다.

신은영 작가의 작품
신은영 작가 노트 중
신은영 작가 노트 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