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 문화예술로 물들다
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 문화예술로 물들다
  • 김의택 기자
  • 승인 2019.10.02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주 토요일마다 마술, 댄스 등 다채로운 거리공연 개최

 

[내외일보=강원] 김의택 기자 = 누구나 쉽게 누릴 수 있는 문화공간, 지역주민이 소통하는 여가활동 공간으로 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가 조성됨에 따라 11월 2일까지 매주 토요일마다 다채로운 거리공연이 개최된다.

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 활성화를 위해 지난 9월21일부터 시작된 버스킹 공연은 발라드 가수 지세희와 관내 문화예술 단체인 DMZ 통기타·철원풍물연합회가 화려한 첫 무대를 장식했다.

10월5일 오후1시부터는 퍼포머 나무와 초보목수, 블랙클라운 등이 출연해 마술과 마임, 서커스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행사가 진행될 때는 ‘차 없는 거리’로 운영되기 때문에 거리에서 어린이들이 자유롭게 뛰어놀 수 있다.

한편 10월 26일 오전 10시에는 행사의 일환으로 뚜루배 3:3 길거리 농구대회가 개최된다. 대회는 관내 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부상으로 기념 농구공이 주어질 예정이다.

철원군 관계자는 “사문안 뚜루 문화예술거리가 다채로운 문화예술을 향유하는 공간에서 그치지 않고, 누구나 문화예술의 끼와 재능을 선보일 수 있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며 “그러기 위해서 지역주민 분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앞으로의 행사 세부 일정은 철원군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