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외포토] 태풍 '미탁', 물 폭탄 안고 서부경남 빠져 나가...
[내외포토] 태풍 '미탁', 물 폭탄 안고 서부경남 빠져 나가...
  • 윤은효 기자
  • 승인 2019.10.03 0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경남=윤은효 기자] 3일 새벽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밤사이 많은 비가 내린 서부경남 내륙 거창은 새벽 4시쯤 태풍이 지났다.

거창군 거창읍 황강 강변주차장에는 강물이 불어나 차량들이 이동된 상태다.

거창군은 태풍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해 비상근무를 하고 있다.

현재 태풍 '미탁'은 새벽 4시경 거창, 5시경에 대구 인근을 지났으며 8시경에는 영덕을 통과해 동해상으로 빠져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