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원, 평화지역 신철원 중심시가지 경관개선 사업 추진
철원, 평화지역 신철원 중심시가지 경관개선 사업 추진
  • 김의택 기자
  • 승인 2019.10.0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부연을 품은 신철원, 노후한 도시 전반 새롭게 디자인

[내외일보=강원] 김의택 기자 = 강원 철원군은 갈말읍 신철원리 일대 낙후된 중심시가지 정비사업의 일환으로 평화지역 신철원 중심시가지 경관개선 사업을 착수한다.

갈말읍 신철원리 중심시가지 주변에 ‘삼부연을 품은 신철원’이라는 주제로 낡은 도시 전반의 경관을 새롭게 디자인해 2021년까지 3개년동안 본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현재 주민공청회를 거쳐 신철원 중심시가지 경관개선을 위한 마스터플랜 기본계획 수립 용역이 마무리 단계에 있다. 세부사업으로는 시가지 전선지중화사업, 테마간판 정비사업 및 파사드 정비,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사업 및 휴게공간 조성사업, 신철원 진입 조형물 조성사업, 소규모 버스킹공연장 조성 등으로 총사업비 170억이 투입된다.

접경지역의 과거 고착된 이미지를 탈피하고 평화시대의 새로운 이미지 개선을 위한 사업으로 지역주민들이 본 사업의 필요성을 깊이 공감하고 있는 만큼 주민들의 의견을 최대한 귀 기울여 반영해 사업추진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현종 철원군수는 “철원군 신철원 중심시가지 일대에 경관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철원을 대표하는 명소로 거듭나게 되면 철원군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