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귀근 군수 막말에 "국민이 바보인가"
송귀근 군수 막말에 "국민이 바보인가"
  • 안춘순 기자
  • 승인 2019.10.08 15:21
  • 댓글 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귀근 전남 고흥 군수
송귀근 전남 고흥 군수

[내외일보] 안춘순 기자 = 송귀근 전남 고흥군수가 집단민원의 부당함을 주장하는 과정에서, 최근 서초동에서 열리고 있는 촛불집회를 폄하하는 발언을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물의를 빚고 있다.

지난달 30일 송귀근 군수는 관내 읍·면과 본청 실과 전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주간 주요업무 계획 간담회에서 서초동 촛불 집회 참가자들에 대해 "생각이 없다"고 주장해 빈축을 샀다.

송귀근 군수는 이날 간담회에서 “촛불집회 나온 사람들은 일부를 빼고 나머지 국민들은 아무런 생각 없이 나온다”고 말했다.

송귀근 군수는 집단 민원의 문제점을 거론하며 주민들이 진실도 모른 체 참여하는 경우가 많다고 문제 삼았다.

그러면서 “집단민원 동참자들이 진실을 알고 하는지 의문스럽다. 몇 사람이 선동을 하니까 끌려가는 경우가 많다”며 “집단시위가 원래 그렇다. 촛불집회도 마찬가지다. 몇사람이 하니까 나머지 사람들은 그냥 따라한다”고 말했다.

민주평화당 지방자치분권위원장을 맡고 있는 초선의 송귀근 군수는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그는 “집단민원은 떼법이다. 헌법 위에 떼법이 있다는 농담까지 있다”며 주민들의 집단 행동을 폄하하는 발언도 서슴치 않았다.

송귀근 군수의 해당 발언은 고스란히 방송을 타고 전 직원들에게 전달된 만큼, 파장은 쉽게 사그라들지 않을 전망이다.

누리꾼들은 "시민이 주도적으로 나선 집단행동을 무슨 자격으로 폄하하나?", "국민이 바보인가?"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고소영 2019-10-08 17:28:32
아침 8시에 출발해서 11시간 넘게 다리도 못 펴고 앉아있었다.
생각없이 쫒아간거라면 미쳤다고 하루 종일 쭈구려 앉아있나? 머리는 왜 달고있는지 ㅉㅉ

고대관 2019-10-08 16:44:48
송귀근씨 당신의 소신있는 한마디한마디에 고흥군민 욕먹는듯하여 한타깝지만
당신의 소신있는 생각이니 그어떤 해명자료도 내놓지말길 바랍니다

무념무상 2019-10-08 16:16:20
제발 생각없는 말 하지 맙시다.
지위에 있는 사람들은 더더욱 생각을 하고 말합시다..
고흥군내 행사들 가보면 군수야 말로 참 생각이 없더이다..
지난 군수처럼 그만두고나서 그동안 돈 해먹은 걸로 고흥군을 홍보하지나 맙시다!!!!!!!!

핑크 2019-10-08 16:11:52
미친 국민이 바보인가
자기돈 써가면서 기차타고 버스타고 올라간 시민들을 보고 이런말 들으면 정말 엄청 기분나쁘네요 ㅜ ㅜ

너나우리 2019-10-08 16:01:59
옳은말씀 잘하셨어요~~^^
아는분도 그냥 나가봤다던데
재밌었다고만 하드만 ~~사람구경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