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서구, 국·시비 확보 균형 발전 추진 탄력
대전 서구, 국·시비 확보 균형 발전 추진 탄력
  • 윤재옥 기자
  • 승인 2019.10.09 16: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대전] 윤재옥기자 = 대전 서구(청장 장종태)는 국 · 시비 28억 원을 확보, 신도심과 구도심 동반 성장을 위한 균형발전 사업 추진 동력을 얻게 되었다고 8일 밝혔다.

먼저, 확보된 국비 23억 원을 둔산지구 일원 황톳길 정비(신규 황톳길 조성 및 조명설치 등)에 10억 원, 노후 원도심공원 시설물정비(가수원 근린공원 등 3개소)에 13억 원을 투자하여 신·구도심 주민들 모두의 편익증진에 나선다.

시비 5억 원으로는 계룡로 완충녹지 황톳길 조성(3억), 정부대전청사 자연마당 화장실 설치(2억 원)로 주민들의 공원녹지 이용 환경을 한층 업그레이드 하고자한다.

장종태 서구청장은 “이번 국·시비 확보로 우리 지역 공원녹지 분야에 주민이 행복한 서구와 균형 발전을 지속적으로 추진하여 ‘행복동행 대전 서구’ 만들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 서구는 지난해 국비 9억 원을 확보하여 올 상반기 은평 근린공원 내에 대전 서구 최초로 어린이 물놀이장을 조성, 한여름 폭염에 어린이들이 마음껏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고 더불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바가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