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거창 거열성' 국가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 개최
거창군, '거창 거열성' 국가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 개최
  • 윤은효 기자
  • 승인 2019.11.08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 경남=윤은효 기자] 경남 거창군과 경남연구원(원장 홍재우)은 오는 1122일 오후 130분부터 거창군청 대회의실에서 거열성(경상남도 기념물 제22) 국가사적 승격을 위한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거열성은 거창군을 대표하는 문화유산으로 건흥산(해발 572m) 정상부에 조성되어 있으며, 축조시기를 달리하는 내성(內城)과 외성(外城)으로 구성, 고대산성의 축성기법 변화를 연구할 수 있는 중요 유적으로 익히 알려져 있다.

거창군은 거열성의 역사적 가치를 재조명하고 사적으로 승격하기 위해 2004년부터 학술조사를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으며, 2019년에는 거열성 동쪽곡부의 집수지 발굴조사를 실시하여 대규모의 석축시설과 호안석축(집수지 벽면을 보호하기 위해 할석으로 축조한 구조물), 수거시설(할석을 이용하여 만든 물도랑), 출토된 유물을 통해 외성의 집수지가 7세기 후엽부터 8세기에 걸쳐 사용되었음을 밝혀냈다.

이번 학술대회는 그간의 조사 성과를 바탕으로, 1주제 거열성 조사현황과 최근 조사성과(경남연구원 이재명), 2주제 거창 거열산성의 고고·역사적 성격(동아세아문화연구원 심종훈), 3주제 신라의 가야 지역에 대한 축성(계명대학교 박성현), 4주제 거창 거열성의 사적지정 가치와 중요성(토지주택박물관 심광주)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다.

이해용 문화관광과장은 이번 학술대회를 통해 거열성의 역사적, 학술적 가치 및 보존, 활용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토론의 장이 될 것으로 생각되며 관심 있는 군민과 학생들의 많은 참석을 당부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거창군청 문화관광과(940-3433)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