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 폐의약품 안전관리 한걸음
강진군, 폐의약품 안전관리 한걸음
  • 정철 기자
  • 승인 2019.12.02 16: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물 오남용 예방 및 환경오염 방지

 

[내외일보=호남]정철 기자=강진군이 지난 9월부터 추진하고 있는 폐의약품 수거·폐기사업으로 지역주민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군은 매월 넷째 주 수요일을 ‘폐의약품 수거일’로 정하고 강진군 17개 약국과 18개 보건기관(지소·진료소)에 폐의약품 보관함을 비치하여 매월 정기적으로 수하고 있다. 그 결과 세 달간 알약 63kg, 시럽 2ℓ를 안전하게 처리하여 약물 오남용과 환경오염 예방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수거한 폐의약품은 종량제봉투에 담아 소각 처리하며 특히, 싱크대·하수구로 버릴 경우 환경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끼칠 수 있는 액체형 폐의약품은 폐수처리업체 위탁을 통해 안전하게 처리하고 있다.
 
김태령 강진군보건소장은“집안에 방치되고 있는 폐의약품을 약국이나 보건소에  반납하시는 것만으로도 가정의 건강과 환경오염 예방에 큰 도움이 된다. 군민 모두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