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어린이 교통안전 확보 총력
청주시 어린이 교통안전 확보 총력
  • 김주환 기자
  • 승인 2019.12.06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19억 1400만 원 투자 -

 

[내외일보]김주환기자= 청주시가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해 어린이보호구역 시설개선 6곳, 무인교통단속 장비 설치 5곳, 어린이보호구역 192곳의 유지관리를 위해 국비 4억 5400만 원, 도비 1억 300만 원 시비 13억 5700만 원 총 19억 1400만 원을 투자해 2020년에 시설개선을 추진할 계획이다

어린이보호구역 개선사업 대상지로는 ▲가경초등학교 ▲복대초등학교 ▲옥산초등학교 ▲분평초등학교 ▲서경초등학교 ▲원평초등학교 6곳으로 올해 어린이 보호구역 확대 지정 및 어린이보행자 교통사고 다발 대상지로 시설개선이 필요한 한 곳이다.

무인교통단속 카메라 대상지로는 ▲서원초등학교 ▲가덕초등학교 ▲덕성초등학교 ▲현도초등학교 ▲우암초등학교 5개소이다.

시는 어린이 보호구역 주변 교통 여건과 환경이 모두 다르기 때문에 관계기관인 흥덕 경찰서, 충북지방경찰청과 협의를 통해 우선 정비가 필요한 사업대상지를 선정했다.

아울러, 어린이보호구역 192곳에는 교통안전표지를 비롯해 노면표지와 미끄럼방지 포장 및 방호 울타리 등 교통안전시설을 정비 보강할 계획이다.

시는 2020년 1~2월에 흥덕경찰서, 충북지방경찰청, 도로교통공단 등 관계기관 협의를 거쳐 어린이 보호구역 시설개선 및 무인교통단속 설치를 내년 상반기 중에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