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국민권익위 청렴도 평가 2단계 상승
봉화군, 국민권익위 청렴도 평가 2단계 상승
  • 전경중 기자
  • 승인 2019.12.11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외일보=경북] 전경중 기자 = 경북 봉화군(군수 엄태항)은 올해 국민권익위원회 주관으로 실시한 2019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전년도보다 2단계 상승한 3등급을 받았다. 종합청렴도 점수는 전년 대비 1.38점이 상승했으며 전국 군 평균보다 0.15점 높게 받았다.
 
종합청렴도 상승 주요 요인으로는 계약상대방, 민원인 등을 대상으로 부패경험 및 인식을 평가하는 외부청렴도 점수가 대폭 향상됐으며, 내부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부패사건이 발생하지 않아 감점이 없는 것이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됐다.
 
봉화군은 민선7기 출범 이후 ‘청렴한 봉화’를 구현하기 위해 처음부터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고위공직자 및 전 직원을 대상으로 소통과 공감의 청렴교육을 활성화함으로써 청렴 문화 확산에 노력했으며,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청렴컨설팅을 통해 멘토 기관인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함께 외·내부청렴도의 부패취약분야 문제점을 발굴하고 개선책을 마련하는 등 2016년부터 매년 하락하던 청렴도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했다.
 
특히, 외부청렴도 중심으로 민원이 많은 공사 관리·감독, 지방보조금 등 부패취약분야의 문제점을 다양한 방식의 교육과 해피콜 시행을 통해 적극적으로 개선했다.

엄태항 군수는 “봉화군 전 직원들이 모두 함께 강한 청렴의지를 가지고 한마음이 돼 노력했기에 청렴도가 향상 됐으며, 올해 결과에 만족하지 않고 청렴도 1등급 목표로 군민이 공감하고 동참할 수 있는 청렴 정책 발굴과 공직자들이 청렴을 행정의 최우선 가치로 삼고 적극적으로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