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희 자필사과 "전날 마신 술"
환희 자필사과 "전날 마신 술"
  • 내외일보
  • 승인 2020.03.26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주운전 논란 환희, 자필편지로 사과
전날 마시고 수면 취해
출처=환희 SNS
출처=환희 SNS

[내외일보] 남성 듀오 플라이투더스카이의 멤버 환희가 최근 벌어진 음주운전 논란과 관려해 자필편지로 사과했다.

환희는 26일 오후 자신의 SNS에 자필편지를 게재했다.

환희는 해당 게시물에서 “이번 일로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저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정중히 사죄의 말씀드린다”라고 말문을 뗐다.

그러면서 “평소 술을 즐겨하진 않지만 이 날은 예의를 갖추고자 소주 반병 정도를 마셨다”라며 “자리는 저녁 9시경 마무리됐고 같이 자리한 지인의 집에서 자고 다음 날인 21일 새벽 5시경 본가로 출발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전날에 마신 술이고 잠도 비교적 일찍 청했기 때문에 숙취가 없을 것이라고 생각했다”며 “그 당시의 행동이 매우 어리석었고 현재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다”라고 전했다.

한편 환희는 지난 21일 오전 6시쯤 용인시 기흥구 보정동의 한 도로에서 술을 마시고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하다 사고를 낸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환희는 차로를 변경하는 과정에서 다른 차량과 추돌했으며, 이를 보험처리 하는 과정에서 보험회사 직원의 신고로 경찰에 적발됐다.

사고 당시 환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에 해당하는 수치인 0.061%로 측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